【K】Taiwan Travel-Taipei[대만 여행-타이베이]스린 야시장/Shihlin Night Market/Handcraft/Street vendor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PD들이 직접 만든 해외여행전문 유투브 채널 【Everywhere, K】
■ The Travels of Nearly Everywhere! 10,000 of HD world travel video clips with English subtitle! (Click on ‘subtitles/CC’ button)
■ ‘구독’ 버튼을 누르고 10,000여 개의 생생한 【HD】영상을 공유 해 보세요! (Click on ‘setting’-‘quality’- 【1080P HD】 ! / 더보기 SHOW MORE ↓↓↓)

● Subscribe to YOUTUBE –
● Follow me on TWITTER –
● Like us on FACEBOOK –
● KBS 걸어서세계속으로 홈페이지 –

[한국어 정보]
무더운 타이완의 날씨 탓인지 이곳 사람들은 야시장에 한꺼번에 몰려나와 친구 혹은 연인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유리로 공예품을 만들어 파는 가게도 눈에 띄었는데 정말 다양한 물건과 볼거리가 거리를 가득 메우고 있었다. 사람들이 가장 많이 붐비고 있는 곳은 야시장 내에 위치한 포장마차 거리였다. 60개가 넘는 포장마차에서 온갖 음식을 팔고 있었는데 그 안엔 음식 냄새와 연기 손님들을 부르는 생기 있는 목소리가 가득했다. 이곳의 음식은 강한 불에 볶거나 데치는 음식들이 많았다. 대체로 1,2분이면 요리가 완성돼 나왔는데 중국식 패스트푸드라 할 만 했다. 워낙 많은 가게들이 조밀하게 들어서 있어, 길눈이 어두운 나 같은 사람은 길을 일어버리기 십상이었다. 하지만 다양한 음식들은 아무리 보아도 질리지 않았다. 이곳에서 산 음식은 다른 곳의 포장마차 테이블에서 먹어도 된다고 했다. 좁은 공간에서 장사를 하는 상인들이 서로의 이익을 위해 지혜를 짜낸 셈이다. 지나가는 손님을 자신의 가게로 부르는 상인들의 목소리가 왠지 지금 내가 우리나라의 동대문이나 남대문 시장에 와있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켰다. 심지어 자신의 가게 상호가 적힌 간판을 들고 다니는 상인도 있었다. 이곳 사람들의 삶도 참 치열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밤늦도록 사람들의 발길은 끊이지 않았다. 이곳의 밤은 결코 저물지 않을 것 같았다.

[English: Google Translator]
Taiwan’s here that the hot weather because people were having a good time with friends or lovers flocking together out in the night market. I shop selling handicrafts made of glass also stood out was really occupies the street and a variety of things to see. Where people were most crowded street stalls located within the night bazaar. I was selling all kinds of food from more than 60 stalls were full of lively voices that call the food smells and smoke anen guests. Food had a lot of food here is roasted or Blanching on a strong fire. If gotta finish the whole dish came out a minute or two had to be called Chinese-style fast food. Wonak many shops have heard densely, gilnun people like this dark and was apt to throw up the road. However, a variety of food, no matter how tired they were perceiving. Mountain food here was that eat at the table of stalls elsewhere. Traders set up shop in a narrow space that squeezing a sense of wisdom for the benefit of each other. The voice of a passing guest in his store for some reason traders call now aroused the illusion that I and the country’s Dongdaemun and Namdaemun market. Even traders were also carrying their shop signs are written each other. It is also true that I heard the fierce people’s lives. People away till late at night was ending. It was like the night would never bite me.

[Information]
■클립명 : 아시아020-대만02-13 스린 야시장/Shihlin Night Market/Handcraft/Street vendor/Food
■여행, 촬영, 편집, 원고 : 김기용 PD (travel, filming, editing, writing : KBS Kiyong Kim TV Producer)
■촬영일자 : 2007년 9월(September)

[Keywords]
아시아,Asia,아시아,대만,Taiwan,Taiwan,,김기용,2007,9월 September,타이베이,Taipei,Taipei

yt:cc=on,yt:quality=high,해외여행,배낭,관광,외국여행,신혼여행,허니문,자유여행,트립어드바이저,론니플래닛,내셔널지오그래픽,항공권,호텔예약,항공권예약,저가항공,비용,맛집,여행지추천,명소,관광지,세계10대,best,세계3대,해외영상,“kbs world”,“걸어서 세계속으로”,걸어서세계속으로,“세상은 넓다”,세상은넓다,꽃보다할배,“꽃보다 할배”,정글의법칙,ebs,“ebs 테마기행”,세계테마기행,테마기행,아틀라스 ebs아틀라스,“ebs 아틀라스”,하나투어,여행박사,노란풍선,tripadvisor,flight,“lonely planet”,“national geographic”,guide,tour,Abroad,“what to do”,tip,recipe,투어,tourism,trip

taipei travel

One Reply to “【K】Taiwan Travel-Taipei[대만 여행-타이베이]스린 야시장/Shihlin Night Market/Handcraft/Street vendor”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